# 왜 나는 학교를 떠났는가?

곧 있으면 사회에 나온지 2년이 되간다. 즉, 3년차에 돌입한다는 애기다. 처음 회사에 왔던 마음은 3개월 후에는 다 사라지고, 6개월이 되면 흔적조차 없다는 말은 정확히 맞아 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머니 김여사님께서 맨날 나에게 “넌 좀더 학교에 다녔어야 했다.” 라는 말을 할때 마다 솔직히 아주 가끔은 그러고 싶었다. 내가 학교를 떠나온 이유. 석사를 마치고 박사를 가야할까 라는… Read More

대학원 오기를 후회한 적 몇번.

그렇게 바라고 바라던, 대학원 이라는 곳을 돈과 시간을 들여 왔지만, 참 많은 후회를 하게 되는것 같다.  처음과 다른 그 마음은 어디서 오는걸까? 그래서 몇자 끄적여 본다.  많은 일이 있었지만, 그래도 가장 짜증나는 일은, 프로젝트 개발에 대해서  당연하게 생각한다는 것이다. 개발도 하지 못하는, 코딩도 한줄 하지 못하는 그들은 어이 없게도  논문이라고 써내면서, 우리가 개발한 특정 부분을… Read More